입시친

Medical College Entrance Examination Contents

화요일의 일산[닥터입시] 의대 탐구 1개 과목 또는 2개 과목 반영에 대한 분석

박건영
2021-05-04
조회수 411


의대 탐구 1개 과목 또는 2개 과목 반영에 대한 분석


박건영 센터장(이투스네오 일산, 일산청솔 입시센터장, 입시개념어사전 저자)



수능최저와 의대입시의 상관관계

다수의 의대는 수시모집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상당히 높고, 그 기준의 충족 여부가 곧 당락을 결정한다. 사실상 수시전형이지만 수능전형인 셈이다. 그런데 반영과목 중, 탐구영역은 2개의  복수영역을 응시한다. 의대 수시에서는 통상 2과목 평균으로 수능 최저를 내고, 정시에서는 과탐 2과목을 모두 반영하는 대학이 일반적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부 대학은 탐구 1개 과목 반영을 고수하고 있다. 그 배경은 무엇일까를 살펴봤다.



수시 수능최저학력기준과 탐구영역 반영과목 개수에 드러난 목적성



 과탐 1과목을 수시 수능최저학력기준으로 적용하는 동국대(경주) 의대가 학생부교과(교과)전형 경쟁률이 가장 높았다. 동국대(경주) 의대는 본과 3, 4학년을 수도권(고양 일산)에서 수업/실습하는 범수도권 의대로서 지난해 42.81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동국대(경주) 의대는 2022학년도에도 학생부교과(교과)전형에서 지난해와 동일한 수시 수능최저학력기준을 설정했는데, 이는 높은 경쟁률 속에서 우수한 학생을 유치할 수 있는 전략을 적극 활용하겠다는 목적으로 보인다. 이와 유사한 현상은 을지대 의대 학생부교과(교과성적우수자)전형에서도 나타난다. 을지대 의대 또한 본과 3, 4학년을 서울에서 수업/실습하므로, 수도권 의대로 분류되어 선호도가 있다.



학생부종합전형에서 수시 수능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는 의대도 적지 않은 편이다. 특히 과탐 1과목을 반영하는 의대인 동국대(경주)는 학생부교과전형에 이어 학생부종합(참사람)전형에서도 경쟁률 상위권을 차지했다. 이화여대 학생부종합(미래인재)전형 또한 과탐 1과목을 반영하는데 지난해 경쟁률 25.2대 1을 기록했다. 수능최저학력기준에서 과탐 1과목을 반영하는 의대에 지원자들이 몰리는 현상을 대학이 마다할 이유가 없는 것이다. 높은 최저기준을 설정해두어, 경쟁대학의 수능최저기준과 대등하게 보이게 하는 효과를 노리면서도, 실질적으로 수능최저에 불안함을 느끼는 극상위권 학생 지원을 유도하는 실리까지 챙기는 셈이다. 



 수도권 의대 논술에서 탐구를 1개 과목만 반영하는 대학은 경희대 의대가 유일하다. 하지만 의대 논술전형은 경쟁률 측면에서 과탐 1과목을 반영하든지, 과탐 2과목을 반영하든지와 관계가 없다. 최근 논술 실시 대학이 대폭 축소되면서, 과탐 반영의 유불리를 고려할 만큼 상황이 녹록치 않기 때문이다. 오히려 논술전형이라면, 수능최저학력기준이 높을수록 실질경쟁률이 떨어지는 상황을 고려하여 역발상의 선택을 할 수도 있었을 것이니, 수능최저를 완화하는 모양새가 그다지 효과를 발하지는 못하는 경우라고 할 수 있다.


정시 탐구반영수에서 드러난 대학의 목적성


 숙명여대 일부 학과의 수능 반영 영역수 축소, 서울시립대의 특정 군 탐구영역 반영비율 무력화, 가천대의 수능 우수영역 3개 선별하는 방식의 공통점은? 모두 정시 배치표상의 점수가 상당히 높아지는 효과를 거둘 수 있다는 점이다. 실제로 입시기관의 배치표에서 인지도 대비 상위 포지션을 차지하는 의대나 한의대를 보면, 탐구 1개 반영하고 있다. 예를 들어 계명대 의대와 대구가톨릭대 의대의 배치점수를 보면, 예상과 달리 대구가톨릭대의 배치위상이 높아지는 것은 바로 대구가톨릭대의 탐구반영 개수가 1개인 것과 연관성이 깊다. 

모든 대학이 꼭 그런 효과를 노리고 요강작업을 했다고 확신할 수 없으나, 분명한 것은 반영 영역수가 적어지면, 정시모집의 배치위상이 높아지게 되고, 대학 또한 경쟁대학과 비슷한 점수대에 자리를 잡게 되며, 우수한 성적대 학생군을 확보하는 효과를 얻는다는 점이다. 이처럼 탐구 1개 반영방식으로, 정시모집 배치서열에서 대등한 위치를 차지하고, 또한 실제로 그 점수대로 학생들이 입학을 하고, 지원 경쟁률 등 입시철에 관심이 높아진다는 점에서, 대학이 이런 대내외적 효과를 마다할 이유가 없어 보인다. 한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





*다음 회에는 보건의료 계열의 또다른 축인, 간호학과 입시에 대해 분석해 보겠습니다.




#1030017


0